프레이져 밸리는 바이어 샐러 모두 좀 더 지켜보자는 분위기

Dated: 07/08/2019

Views: 29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프레이져 밸리는 바이어 샐러 모두 좀 더 지켜보자는 분위기

http://www.macrealtymarketupdate.com/joanne_lee

July 2019

지난달 프레이져 밸리의 프라퍼티 매매는 지난 10년 6월달 평균치에서 29.3% 밑돌았고 동시에 2000년 이래 두번째로 낮은 매매량을 보여주었다. 새로 나오는 리스팅의 숫자도 줄어서 지난 10년간 6월에 나온 리스팅 수량의 평균보다 9.6% 낮았다. 리얼에스테이트 보드는 6월간 1,306개의 프라퍼티를 MLS를 통하여 통과시켰는데 이는 지난달보다 13.9% 감소, 작년 1,452개의 거래량보다 10.1% 적은 숫자이다. 프레이져 밸리 마켓은 아직도 연방정부의 새모기지 요건과 비씨주의 특별세 빈집세에 맞추어가는 과정으로 바이어도 구매를 늦추고 있고 동시에 샐러도 리스팅을 하기 앞서 이 마켓을 좀 더 두고 보자는 분위기이다. 결과적으로 이러한 분위기는 전체적인 재고가 늘어 집가격이 6에서 10% 감소한데다 모기지 레이트까지 좋아서 집을 구매하는 바이어에게 절호의 기회를 주고 있다. 6월 한달 간 8,516개의 프라퍼티가 활동중이었는데 이는 작년 6월에 비해 19.3% 증가, 한달 전 5월보다는 0.1% 감소한 양이다. 보드는 6월동안 2,810개의 리스팅을 접수하여서 5월 3,542개보다 20.7%, 작년 6월보다 10.5%의 감소하였다. 프라퍼티의 형태와 지역에 따라 얼마든지 다양한 옵션이 있으며 특히 싸우스 써리, 화이트락 지역은 현저하게 바이어에게 유리한 마켓인 반면, 랭리의 타운하우스는 샐러에게 유리한 마켓이다. 6월간 프레이저 밸리에서 단독주택의 평균가격은 $960,100으로 한달 전보다 0.4%, 작년 6월보다 6.1% 감소하였다. 타운하우스는 $525,200으로 지난달보다 0.5% 증가, 작년 6월보다 5.9% 감소하였으며 콘도의 평균가격은 $409,800으로 한달전보다 1.7% 감소, 작년 6월에 비해서는 9.6% 감소한 가격이다. 프레이저 밸리에서 콘도가 팔리는데는 평균 37.5일, 타운하우스는 31.6일, 그리고 주택은 팔리는데에 평균 35.6일이 걸렸다.

Blog author image

Joanne Lee

Joanne Lee is a professional real estate agent at Macdonald Realty’s Langley office. Contact Joanne for assistance in buying or selling in Coquitlam, Surrey, Langley and Abbotsford or for current m....

Latest Blog Posts

프레이져 밸리 마켓, 작년에 비해 매매가 증가하며 안정권 돌입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프레이져 밸리 마켓, 작년에 비해 매매가 증가하며 안정권 돌입 두달 연속 프레이져 밸리의 주택 매매는년

Read More

7월 프레이져 밸리 마켓은 고요하던 6월을 지나 활기찬 반등보임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7월 프레이져 밸리 마켓은 고요하던 6월을 지나 활기찬 반등보임 August 2019월 프레이져 밸리 마켓은 매매가

Read More

프레이져 밸리는 바이어 샐러 모두 좀 더 지켜보자는 분위기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프레이져 밸리는 바이어 샐러 모두 좀 더 지켜보자는 분위기http://www.macrealtymarketupdate.com/joanne_leeJuly지난달 프

Read More

5월 단독주택 마켓 매매 살짝 상승

조앤리의 부동산 ‘토크토크’ 5월 단독주택 마켓 매매 살짝 상승June 2019프레이져 밸리 마켓에4월에 비해월 매매가 증가한 것은 다시 시작된 단

Read More